상단여백
HOME 포토/동영상/레슨 화제의 동영상
[레저신문TV] 웨지의 명장, 밥 보키 방한 기념 기자간담회그가 말하는 숏타임의 중요성과 '좋은 웨지'

[레저신문TV] 지난 2016년 4월 방한했던 웨지의 최고 명장, 밥 보키(Bob Vokey)가 보키 웨지를 꾸준히 사랑해주는 국내 팀 타이틀리스트 멤버들의 열정과 성원에 보답하고, 미래 한국 골프를 책임질 주니어 선수들을 격려하기 위해 2년만에 다시 한국을 찾았다. 지난 4월 8일부터 11일(금일)까지, 3박 4일간의 일정이었다.

그는 대한민국 골프의 미래인 '주니어 선수들과의 만남'은 물론, 수많은 국내 팬들과 만나 이론에서 실전까지 웨지에 관한 모든 것을 직접 알려준 '밥 보키 웨지 세미나' 등 다양한 기념행사를 가지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영상 속에서는 본지가 직접 질문한 '숏게임의 중요성'과 '좋은 웨지란 무엇인가'에 대해서 설명하고 있다. 그는 일반 골퍼들이 잘못 생각하고 행동하는 것이 바로 60도 웨지 사용이라고 지적했다. 핸디캡18 이상 되는 골퍼들은 사용을 자제해주길 바란다고 했다. 잘 칠 수 있는 확률보다 미스샷 할 확률이 더 높다는 이유 때문이다. 덧붙여 프로들도 60도 사용은 되도록 자제하는 편이 좋다고 설명했다.

한편, 밥 보키는 1976년부터 웨지 제작을 시작해 지금까지 헌신해 온 골프계 '살아있는 전설'이다. 타이틀리스트 웨지 R&D팀과 함께 전세계 투어 선수들의 눈높이에 맞는 퍼포먼스와 최상의 품질을 겸비한 웨지를 선보이고 있으며, 2004년부터 PGA 투어 웨지 사용률 1위와 전세계 시장 점유율 1위를 놓치지 않고 있다. [촬영 및 편집: 왕진화 기자]

왕진화 기자  wjh9080@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왕진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